이 게시판은 여러분의 다양한 의견, 주장, 정보, 감상 등을 적으실 수 있는 자유게시판입니다.


* 광고글은 사절입니다. 광고글은 사전 동의없이 삭제할 수 있습니다.
* 이 게시판에 기재된 이메일주소를 수집하지 마세요.

* 광고글로 게시판이 몸살을 앓아서 회원가입 후 글을 쓸 수 있도록 했습니다. 양해부탁드립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394  이런경우 어떻게......    백상수 2011.07.02 910
1393  2011년 부산노동안전보건 학교    한노보연 2011.05.26 1744
1392  6.22 '날아라 5410' 구로·금천 최저임금 페스티벌    한노보연 2011.06.20 1299
1391  6.26 2011년 산재사망노동자 합동추모제    한노보연 2011.06.17 1391
1390  [공동성명] '현대' 자본과 정부, 노조활동 탄압과 노안활동가 살해에 대한 책임을 져야한다.    한노보연 2011.06.11 923
1389  해방연대 사무실 이전 개소식에 동지여러분들을 초대합니다!    해방연대 2011.05.12 1736
1388  『자본론』강좌소개    노동자정치학교 2011.05.06 788
1387  [강령토론회 - 5월10일] 혁명정당 강령 정립을 위한 토론회 - 3차    사노위 의견그룹 2011.05.05 835
1386  <자본론 강좌> 학생을 모집합니다!    해방연대 2011.04.26 1860
1385    제 3기 노동자정치학교 학생을 모집합니다!    해방연대 2011.04.26 1728
1384  [논평] 사고다운 사고? MB정부여! 국민을 탓하기 전에 되돌아 보라.    한노보연 2011.04.22 701
1383  (토론회)비정규 불안정 노동자의 정치세력화와 진보정치 혁신    새로운진보정당연구모임(준) 2011.04.20 1224
1382  4.28 세계 산재사망 노동자 추모기간 웹자보    한노보연 2011.04.20 1741
1381  [4.28 기자회견문] 기업과 정부는 노동자 죽음에 책임을 져야 합니다    한노보연 2011.04.20 929
1380  [일정] 4월 25일 14시, 산재보험제도 개혁을 위한 양대노총 정책토론회    한노보연 2011.04.19 1778
1379  [다짐인사] 2010년 보내고 2011을 맞이하며    한노보연 2010.12.31 1685
1378  계간지 진보평론 47호(2011년 봄호) 발간    진보평론 2011.03.10 1116
1377  [성명] 삼성 취업규칙 비공개 결정한 고용노동부 천안지청 규탄성명서    한노보연 2011.03.03 1703
1376  [함께해요] 반도체 전자산업 산재사망 노동자 추모주간    한노보연 2011.03.02 1982
1375  故 김주현씨 49재에 함께 해주세요    한노보연 2011.02.25 1621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이전 10개] [1].. 11 [12][13][14][15][16][17][18][19][20]..[80]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mnetv